군바리시절




70년대 중반의 일이니 40여년전이다.

아직도 생각나는 이름이있다.

광일, 유다, 시중, 정락, 쫘식들..^^

하늘같은 선배들 ~ 내가 쫄병이로구먼.




Trackback 0 Comment 0
prev 1 2 next